메뉴

경기도교육청 일본 전범기업 기억에 관한 조례안 재의 요구


경기도의회 결정과 권위 존중 국익에 부정적 영향 우려 재의 요청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30일 경기도의회에‘일본 전범기업 기억에 관한 조례안 재의요구서’를 제출했다.

경기도교육청은 이 조례가 시행되는 경우 국익에 부정적인 영향을 줄 수도 있다는 상황과 교육적 측면을 고려해 조례안 관련 경기도의회에 재의 요구를 하게 됐음을 밝혔다.

이재정 교육감은 “도의회가 사실상 만장일치로 결정한 내용에 재의 요구서를 제출하는 부담감이 크지만 도의회의 결정과 권위에의 존중에는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