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조성환 경기도의원 “청소년 건강한 성장 지원하겠다”

제11회 도박 중독 추방의 날 기념식에 축하 메시지


조성환 경기도의원(보건복지위원회 더민주 파주1 사진)이 17일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주관으로 서울 페럼타워에서 열린 ‘2019 도박문제 인식주간 제11회 도박 중독 추방의 날 기념식’에 축하 영상을 통해 청소년들에게 도박의 위험성과 예방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조성환 의원은 “예전과 달리 최근에는 온라인 불법도박 등 청소년들이 도박에 쉽게 접할 수 있는데 도박은 본인과 가족 사회에 막대한 피해를 입힌다”며 “단순한 재미로 빠져들다 보면 중독의 위험성에 노출되기 쉽다”고 말했다.

조성환 의원은 “청소년들이 도박 유해 환경으로부터 벗어나 안전하고 건강하게 성장하도록 경기도의회는 학생도박예방교육 조례안을 발의해 통과시켰다”며 “문제라고 생각하면 즉시 상담전화나 선생님께 또는 주변에 도움을 청해야 한다”고 말했다.

조성환 의원은 “도박 폐해 없는 행복한 세상을 위해 노력해주시는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와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현장에서 중독폐해 감소를 위해 수고해주시는 전문가들께 응원의 마음을 전한다”며 “경기도의회도 이 일에 관심을 가지며‘도박 로그아웃, 행복 로그인’이 실현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기념식은 ‘도박 로그아웃, 행복 로그인’을 주제로 청소년 도박문제의 심각성을 환기시키기 위해 열렸다. 주요 내용은 도박중독 예방 유공자 표창, 2019 도박문제 예방 공모전 시상, 홍보대사 위촉(김세환, 배창호, 신현준, 엄홍길), 축하공연(도박 로그아웃, 행복 로그인 태권공연) 등으로 꾸며졌다.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는 올해 설립 6년째를 맞았으며 365일 24시간 이용 가능한 ‘도박 문제 전문상담 1336과 넷라인’ 운영과 청소년에서부터 성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연령대에 맞는 도박중독 치유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