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화성동탄경찰서 코로나19 방역 사각지대 해소

URL복사

지역사회 안전 위한 방역활동

 

화성동탄경찰서(서장 유제열)에서는 9일 외국인주민 안전 확보를 위해 화성시(진안동주민센터 동장 양혜란)와 협업체계를 구축해 화성시 병점소재 아시아다문화소통센터 방역을 실시했다.

 

앞선 8일 서울지역 외국인쉼터에서 코로나19 무더기감염자가 발생함에 따라 관내 방역 사각지대를 적극 발굴하고 이를 해소하는 등 내외국인 주민 안전 확보를 위한 조치였다.

 

아시아다문화소통센터(상임이사 이용근)에서는 “코로나사태 이후 줄곧 외국인 맞벌이 부부 자녀 30여 명을 이곳에서 공부방 운영해 왔는데 자체 방역활동에는 한계가 있었다. 화성동탄경찰서와 화성시에서 먼저 도움의 손길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유제열 화성동탄경찰서장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불법체류자 통보의무 면제제도’ 및 ‘코로나19 치료비 지원’ 홍보 등으로 불법체류자가 숨어들어 방역의 사각지대가 생기지 않도록 공동체 치안을 통해 극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아시아다문화소통센터는 연간 7만여 명 외국인 주민과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한국어교육·가족상담·공부방·자원봉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비영리단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