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교육도시로 도약하는 시흥, 시흥교육지원청과 제3회 시흥미래교육포럼 진행

 

[와이뉴스] 시흥시는 시흥교육지원청, 시흥시의회와 공동으로 지난 11월 22일부터 29일까지 8일간 서울대 시흥캠퍼스 교육협력동과 시흥ABC행복학습타운 일대에서 '2022 제3회 시흥미래교육포럼'을 개최했다.


시흥시는 ‘미래 시흥교육을 위해 준비된 것들과 준비 할 것’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포럼을 통해 ‘교육도시 시흥’의 새로운 도약의 길을 열었다.


이번 시흥미래교육포럼에는 공동위원장인 임병택 시흥시장을 비롯해, 이상기 시흥교육지원청 교육장, 송미희 시흥시의회 의장과 학생자치분과장 등 14개 분과장, 학부모, 학생, 마을, 시청-교육청, 시의원 등 2,300여명이 참여했다.


전체포럼에서는 학부모, 학생, 교사, 마을의 입장에서 △학생 맞춤 지역연계 진로교육 △작지만 촘촘하게 아이들의 삶에 스며드는 마을교육 △우리동네가 배움터가 되는 미래교육 △참여 중심 청소년 교육 등 미래 시흥교육 도약을 위한 정책제안이 있었다. 이에 대해 공동위원장의 정책화답이 이어졌고, 분과별 실천과제 논의도 진행됐다.


분과세션에서는 ▲혁신교육지구분과(2022 미래교육협력지구, 미래형 교육자치 협력지구 시흥 민관학 평가와 고등학교 지원사업에 대한 제안) ▲교육과정분과(학교자율과정 여백, 어떻게 활용하고 지원할 것인가) ▲마을교육자치분과(주민의 소소한 수다가 교육정책으로, 우리마을 교육수다방) ▲기후환경분과(학교와 마을이 함께하는 시흥형 환경교육) ▲마을교육연구분과(학교자치, 마을교육과정 현장 사례와 마을교육 거점센터 연구 발표)가 미래 시흥교육 도약을 위해 치열한 논의를 펼치고, 대안 모색의 시간을 가졌다.


연대세션으로 학부모 진학 상담, 4차 산업 진로박람회, 1교시 영상제, 미래학교 아카데미, 2023 미리보는 시흥교육사업 원클릭시스템 설명회 등이 운영됐다.


이번 시흥미래교육포럼을 통해, 매년 다양한 민관학 교육주체들이 시흥교육을 공론화 하며 여러 교육 의제들을 실천사업과 정책으로 이어가는 대표적인 시흥교육협의체로서 안착되는 교육도시 시흥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