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 전자파 인식개선 활동 전개

국립전파연구원 "전자파 인식개선 응원단(서포터즈)"발대식 개최

 

[와이뉴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립전파연구원은 5월24일(화) 제1기 "전자파 인식개선 서포터즈” 발대식을 개최한다.


대학생으로 구성된 전자파 인식개선 서포터즈는 지난 4월 공개모집을 통하여 선발되었으며 5월부터 11월까지 총 7개월 동안 운영된다.


서포터즈는 전자파 인체 영향과 관련한 다양한 체험 행사 및 교육활동, 전자파 측정 실험 등을 취재하고 현장의 생생한 소식을 전달할 예정이며,


광주·전남 4명, 대전·세종 4명, 부산·대구 4명 총12명의 대학생으로 구성되어 각 지역별로 팀을 이루어 활동하게 된다.


서포터즈가 전하는 소식들은 생활속 전자파 블로그 및 인스타그램, 국립전파연구원 홈페이지 등 온라인 공간을 통해 제공된다.


이날 발대식에서 국립전파연구원 서성일 원장은 "생활속 전자파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할 ’전자파 인식개선 서포터즈’가 발대하는 것은 매우 뜻깊고 시의적절하다”고 말하며


"전자파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전하게 전자파를 이용하는 문화를 확산하는데 서포터즈가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적극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