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2019 평강공주 프로젝트 오산시에 뜨다

‘평생교육 강사가 공부하는 4주’ 역량강화교육 시작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평생교육 강사, 평생교육활동가 등 관내 평생교육과 관련된 250여명 대상자에게 11월 한 달 동안 ‘평강공주 프로젝트’(평생교육 강사가 공부하는 4주)를 오산시청 물향기실에서 운영한다. 

 

앞선 4일부터 시작된 ‘평강공주 프로젝트’는 평생교육 마인드 강화 및 교수 스킬 함양을 위한 전문 강의를 지원하며 교육주제는 △나만의 교수법 △나만의 이미지 △주도적 학습자 만들기 △앞서가는 강사 △학습자를 움직이는 스토리텔링 기법 등 5개의 선택과목으로 진행된다.

 

이번 교육은 대상자가 원하는 시간에 강의를 들을 수 있도록 오전, 오후, 야간, 주말로 나누어 운영되며 시민들의 다양한 학습요구에 부응하는 전문성 강화를 위한 강의 위주로 구성됐다.

 

오산시 관계자는 “강사의 인성 및 전문성 함양을 통해 오산시 평생교육의 질적 향상에 기여하는 역할을 하도록 지속적인 역량강화 교육실시와 정보를 제공 할 것”이라며 “역량강화교육을 받은 강사들이 6개 동행정복지센터, 도서관, 자원봉사센터 등 관내 평생학습기관에서 활동하면서 평생교육이 더욱 풍성해지고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