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 가을철 성육기 불법어업 집중 단속

 

경기도는 가을철 성육기 어패류 보호를 위해 10월 한 달 동안 불법어업 행위에 도-시군 합동 지도·단속을 진행 중이라고 15일 밝혔다.

 

이번 불법어업 단속은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 및 도, 시군, 해경 등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추진하고 있다.

 

중점 단속 대상은 무허가 어업행위, 어구사용 금지기간 및 구역, 수산자원 포획채취 금지기간·체장 규정 위반, 불법어구 사용, 투망·동력기관 부착된 보트, 작살 등 유어질서 위반행위 등이다.

 

이상우 도 해양수산과장은 “가을철은 봄에 산란한 어패류가 성육하는 계절로 불법행위에 집중단속이 필요하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단속을 통해 어업인의 자율적인 준법 조업 질서가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기도는 올해 상반기 산란기 등 불법어로행위 단속을 51회 실시해 15건의 위반행위를 조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