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산시 남촌동 통장단협의회 봄 감자 파종


오산시 통장단협의회(회장 최재식)은 앞선 26일 정남면 고지리에 위치한 약 3천㎡ 토지에 어려운 이웃돕기 기금 마련을 위한 ‘봄 감자’파종을 실시했다.

해당 토지는 매년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통장단 협의회 최재식 회장이 제공해 온 부지로 이날 통장단 협의회 40여명의 회원들은 감자파종, 비닐 씌우기 작업을 했다.

최재식 회장은 “앞으로도 매년 휴경지에 감자를 심어 수확을 통해 어려운 이웃을 도와 더불어 살아가는 남촌동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추후 수확된 감자는 판매를 통한 기금을 마련해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돕는 불우이웃돕기 성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며 2018년에는 200만원의 성금을 기탁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