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울시 예비 귀농 귀촌인 맞춤학교 입학생 모집



평일·주말반 3개 과정 350명 모집
1일부터 접수 과정 3월부터 순차진행

서울시는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서울시민을 위해 3월부터 7월까지 운영하는「귀촌(전원생활)과정」「귀농창업과정(평일반)」「귀농창업과정(주말반)」의 3개 과정에 참여할 시민 350명을 앞선 1일부터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http://agro.seoul.go.kr)에서 모집한다고 최근 밝혔다.

서울시는 시민들의 지속적인 귀농 귀촌 관심에 따라 희망시민들의 시행착오를 줄이고 농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도와주기 위해 귀농(귀촌)교육 프로그램을 개설해 운영해오고 있다.

교육은 모두 3개 과정으로 △귀촌(전원생활)교육 270명(5일) △평일귀농창업교육반 40명(4.9∼6.5) △주말귀농창업교육 40명(4.14∼7.7 매주 토요일 12회) 운영되며 교육비는 무료다.

교육과정은 전원생활을 준비하는 경우와 농업으로 직업을 바꿔 창업하려는 경우 등 본인 희망에 따라 다양한 맞춤형 과정을 개설해 운영한다.

권혁현 서울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베이비부머 세대의 퇴직이 본격화 되면서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서울시민이 증가해 귀농․귀촌생활교육을 계속 운영해오고 있다”며 “안정적인 귀농 귀촌에 성공할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이 이론부터 실습까지 꼼꼼하게 체험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귀농·귀촌 생활교육은 관심 있는 서울시민이면 누구나 신청가능하다. 참여신청은 서울시농업기술센터센터 홈페이지(http://agro.seoul.go.kr)를 통해 가능하며 귀촌(전원생활)과정은 오는 20일부터 인터넷을 통해 선착순 접수한다.

귀농창업(평일반)과 귀농창업(주말반) 과정은 앞선 1일부터 인터넷 예약 및 신청관련 서류를 3월 9일까지 기한 중에 제출하면 심사로 선발한다.

귀촌(전원생활)교육 및 귀농창업교육(평일반) 귀농창업교육(주말반)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농업기술센터 귀농지원팀 전화 (☎ 02-6959-9365∼7)번으로 문의하거나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