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시흥시, 다중이용시설 '합동 안전점검'...안전사고 예방 강화

 

[와이뉴스] 시흥시는 관내 다중이용 시설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오는 12월 9일까지 민·관이 함께하는 안전점검 시행에 나선다.


이번 점검은 대형판매시설, 종합병원, 종교시설, 영화관 등 많은 사람의 이용으로 화재 등 사고 발생 우려가 높은 곳을 대상으로 시설물 이상 유무와 대피 경로 등 위험요소를 파악하고, 기존 점검 지적사항 조치여부 등을 확인하고자 마련됐다.


우선, 지난 24일에서 25일까지 이틀간 이용객이 많은 대형마트 및 종합병원 6개소를 대상으로 긴급 민·관 합동 안전점검을 실시해 화재사고 등 인파 밀집상황 발생 시 예상 이동경로를 파악하고, 대피 훈련을 적정하게 실시하고 있는지를 집중 점검했다.


이외에도 시흥시청 시민안전과와 소관부서가 합동으로 다중이용 시설물의 안전관리 실태와 시설 관리 주체가 위기상황별 실제적인 대응 매뉴얼이 마련됐는지 현장 점검을 하며, 그 과정에서 발견된 경미한 지적사항은 즉시 시정토록 하고, 보수·보강이 필요한 경우는 관리 주체가 신속히 개선할 수 있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사고 발생 위험요소를 사전에 차단하는 데 중점을 두고, 형식적인 점검이 되지 않도록 꼼꼼하게 추진해 ‘더 안전한 시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이번 점검대상이 아닌 시설도 관리부서별로 안전사고 예방에 철저를 기할 것”을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